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자동차 460만딸라에 팔려

소박한남자 2011-10-11 (화) 12:56 5년전 1715



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자동차가 미국에서 경매를 통해 460만딸라에 팔렸다.

10일 AFP통신에 따르면 '라 마흐키즈(La Marquise, 후작 부인)'라는 별명을 가진 이 자동차는 1884년 프랑스에서 생산됐으며, 7일(현지시각) 미 펜실베이니아 주 허쉬 지역에서 열린 경매에서 예상가보다 2배 이상 높은 가격으로 팔렸다.

경매를 주최한 'RM 옥션' 측은 라 마흐키즈가 만들어진지 127년이나 된 4륜구동 증기기관 자동차이지만 여전히 운행이 가능다고 밝혔다. 최고 시속도 61㎞에 달한다.

라 마흐키즈는 또 1887년 세계 최초로 열린 자동차 경주에도 참가했다는 기록이 있다.

127년 전 이 자동차를 제작한 프랑스의 드 디옹 백작은 자신의 어머니를 기념하는 의미에서 '후작 부인'을 뜻하는 '마흐키즈'라는 별칭을 붙인 것으로 알려졌다.

130년에 가까운 력사를 지녔지만, 지금까지 이 차를 거쳐간 소유주는 4명에 불과하다.

이들 가운데 가장 최근의 주인은 미 텍사스주에 거주하는 수집가 존 오퀸으로, 그는 2007년 350만달러에 이 차를 구입했다.

AFP통신은 그러나 라 마르키즈의 새로운 주인에 대해서는 아직 알려진 바 없다고 전했다.

RM 옥션은 "완벽한 문헌으로 보장된 력사를 지닌 라 마르키즈가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자동차"라고 소개하면서 "라 마르키즈 구입은 가장 차별화된 자동차 수집가를 위한 다시 오지 않을 기회"라고 평가했다.

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