내가 마음만 상하고 온 것이 아닌가 싶어서 사실 속상했다.

여행 2019-07-12 (금) 17:01 8개월전 1370  

뭐 기대한건아니지만 그래도 말을 그렇게 해놓고 시간보다 더했

으면 조금은 더 챙겨줄 줄 알았는데 .. 전혀 그런것도 없고 ..

괜히 지인가게 가서 일을 해주고 내가 마음만 상하고 온 것이 아닌가 싶어서 사실 속상했다. 






칭다오닷컴 PC버전 로그인
로그인 해주세요.

회원가입

쪽지

포인트

스크랩
최신뉴스 2
커뮤니티
쉼터
정보광장
칭다오닷컴 PC버전 로그인