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IT.과학] "은밀한 고민은 인공지능에게"..AI가 내 심리치료사?

연예뉴스 2017-10-07 (토) 06:45 1개월전 19  
영화 'her(허)'에서의 주인공처럼, 언젠가는 사람들이 공감 능력을 갖춘 인공지능과 교감하고, 나아가 인공지능에 의지할 수 있는 날이 올까. 인류는 점차 기술을 발전시켜 최첨단 디지털 시대에 살지만, 메신저와 SNS(사회연결망서비스) 등 피상적 교류만 늘어갈 뿐 진심을 나누는 교류는 점차 적어지고 있다. 7일 인공지능 및 빅데이터 업계에 따르면 외로운 현
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